'제주도하늘'에 해당되는 글 2건



뭔가 사진 찍기 좋고, 나가기 아쉬움이 많은 장소, 바로 카멜리아힐인데요.

나가는 길의 마지막에 탁트인 공터가 하나 있는데요.

공터에서는 사진찍기 정말 최적의 장소였습니다. 가족끼리 소풍와서 여기서 날 좋은 날은 도시락을 먹어도 좋을 것 같습니다.




또한 작은 폭포가 있는데요. 이름이 용소 폭포..라고 하는데, 폭포라기보단 사실 그냥 잘 꾸며진 정원 같은 느낌입니다.

게다가 카페에 있던 꽃의자가 무려 3개나 있었어요. 물론 조금 낡아서 한 번 바꿨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점심을 먹고 가서 나올 때 쯤 보니 석양이 지고 있었어요. 카멜리아힐은 정말 뜻하지 않게 갔었는데, 개인적으론 최고 마음에 들었던 장소가 되었습니다.


가족끼리, 연인끼리, 혹은 친구끼리 가기에도 좋을 것 같습니다. 물론 친구끼리라 하더라도 남자끼리는 조금 이상할 수 있어요 :)

블로그 이미지

고라니 고라니부처



이번 포스팅에는 카멜리아힐에서 찍은 사진 중 주로 하늘 사진을 올릴 예정입니다.




요건 처음 돌 때 중간중간 지점에서 하늘만 강조하고자 주변은 어둡게 명암대비하여 찍은 사진들입니다.





개인적으로 이 등과 함께 찍은 사진이 느낌있어서 좋은데요.

어떤 카페 앞, 레스토랑 앞과 같은 느낌이 들어 뭔가 배고프기도 하고, 쉬기도 하고 싶은 시간이었습니다 :)




이건 거의 카멜리아힐 끝 부분에 가다가 본 하늘입니다. 카페 옆에 공터가 있는데, 차들이 있어 사진 찍기는 살짝 불편했습니다. 차들만 없었으면 조금 더 좋은 사진이 나왔을 것 같은 아쉬움이 있었습니다.




요건 카페 앞에 있는 꽃의자 인데요.

뭔가 앉아서 찍고싶었으나.. 남자 혼자 찍기에는 뭔가.. 그래서.. 그냥 패쓰..


실은 카페서 여유롭게 있고 싶긴 했지만, 배가 너무 고픈 관계로 그냥 나왔네요.

다음엔 카멜리아힐에서만 아침부터 쭉 있어도 좋을 것 같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고라니 고라니부처